성공적인 비즈니스 미팅을 위한 추천 레스토랑 (콩두/뱀부하우스/다담)

사회생활에 있어서 중요한 요소는 매우 많은데요. 그 중에서 비즈니스 미팅을 위한 레스토랑 선정도 매우 중요한 일 중 하나입니다. 비즈니스 미팅을 위한 만만의 준비는 단순히 프리젠테이션 준비로만 끝나지 않는데요. 비즈니스 미팅에 있어서 절대 실패 하지 않을, 그리고 한국인과 외국인 모두에게 사랑받을 최고의 레스토랑 세 곳을 지이크 파렌하이트 블로그에서 소개합니다.






1. 덕수궁길 콩두

한식당 콩두는 광화문 덕수궁길에 위치한 고급 레스토랑입니다.

많은 오피스가 밀집해 있는 광화문이기에 이 곳은 비즈니스 미팅의 자리로 많이 선택받는 곳인데요.

고즈넉한 분위기와 인테리어는 정,제계 인사 뿐만 아니라 은근에 위치한 언론사 그리고

외교대사들 까지도 덕수궁길 콩두를 자주 방문하고 있다고 합니다.

비즈니스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한 상 차림을 고수하는 이 곳은 산만하게 음식을 내놓지 않아

비즈니스 미팅을 하기에 제격인 레스토랑입니다.


* 주소 : 서울시 중구 덕수궁길 116-1 (구) 정동 1-54번지

* 전화번호 : 02-722-7002

*공식 홈페이지 : http://congdu.com/







2. 역삼동 뱀부하우스

고급스러운 외관에서 부터 압도적인 뱀부하우스는 마치 갤러리를 보는 듯한 고급 한식당입니다.

1995년에 오픈을 한 뱀부 하우스는 2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레스토랑입니다.

영어,일본어,중국어를 구사할 수 있는 종업원이 상시 대기하고 있어 외국 손님들에게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곳입니다. 반기문 UN 사무총장, 페이스북 CEO 마크 주커버그

톰 크루즈, 성룡등 각국의 국빈과 기업 총수 그리고 최고의 셀러브리티들이 내한을 하면

꾸준히 찾는 곳이 바로 역삼동 뱀부하우스라고 합니다.


* 주소 : 서울 강남구 역삼1동 658-10

* 전화번호 : 02-566-0870

*공식 홈페이지 : http://www.bamboohouse.or.kr/








3. 청담동 다담

청담동에 위치한 한식당 다담은 비즈니스 미팅을 목적으로 오픈한 레스토랑입니다.

비즈니스를 할 때에도 건강을 챙기자는 철학을 가진 다담은 100% 한국땅에서 자란

제철 재료를 활용한 음식을 선보입니다. 주문 시 손님의 알레르기 부터 체크하는 다담은

다른 레스토랑에서 느끼지 못하는 섬세함이 있는 곳입니다. 외국인 손님에게는 색동 복주머니를

한국인 손님에게는 쿠키를 상자에 담아 선물한다고 하니 정성을 느낄 수 있는 한식당입니다.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산대로 445 (청담동), 엠빌딩 지하 1층

* 전화번호 : 02-518-6161

*공식 홈페이지 : http://www.cjncity.com/business/dining/restaurant.asp










지이크 파렌하이트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기향 2014.11.24 10: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뱀부하우스 (Bamboo House) - 가격에 걸맞은 수준 높은 서비스로 외국 손님 접대 및 비즈니스 모임 장소로 유명한 코리안 레스토랑
    외국 CEO 들이 가장 선호하는 코리안 레스토랑으로 건축상을 수상한 도시적인 세련미의 극치를 보여주는 건물로도 유명하다. 호텔 같은 분위기에 맛은 물론이고 서비스 수준까지 훌륭하여 일본의 고이즈미 총리, 폴란드 대통령 등 국내외 유명인사들이 찬사를 아끼지 않은 곳이기도 하다. 1995년 6월 오픈한 이 식당은 철저한 예약제에 호텔처럼 봉사료와 부가세를 요금에 별도 부과하는 등 파격적인 운영으로 화제가 되면서 '곧 문을 닫게 될 것'이라는 주위의 우려와 달리 가격에 걸맞은 수준 높은 서비스로 외국 손님 접대 및 비즈니스 모임 장소로 유명세를 날렸다. 꽃살, 안창살을 비롯해 꼬냑을 뿌려 굽는 '꼬냑등심'이 유명하고 자연송이, 과메기 등 계절 별미와 직접 담근 묵은김치, 무김치, 열무김치, 파김치, 나박김치 등 왠만한 한정식 집보다 훌륭한 맛깔스런 김치류와 각종 반찬, 식사류도 일품이다. 전반적인 평은 좋으나 직원들의 고압적인 태도 등의 지적이 다소 보인다.
    (www.epicur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