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엔 린넨 셔츠가 대세! 

‘슬랙스 VS 데님 팬츠’로 분위기 전환!



올 여름 시원함과 스타일을 모두 갖춘 린넨 셔츠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린넨 셔츠는 팬츠 선택에 따라 캐주얼부터 댄디, 포멀룩까지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이에 린넨 셔츠와 팬츠 아이템을 활용해 스타일리시한 훈남으로 변신 할 수 있는 스타일링 연출법을 소개한다. 


▲ 도시적인 남성들은? ‘린넨 셔츠+슬랙스’ 스타일링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린넨 셔츠와 슬랙스는 포멀한 스타일을 연출하기 좋은 아이템. 깔끔한 화이트 컬러가 화사함을 더한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린넨 셔츠는 쾌적하면서 정갈한 매력을 드러낸다. 여기에 차콜 컬러의 슬랙스와 블랙 컬러의 매끈한 안경테를 함께 매치하면 남성적이면서 도시적인 느낌을 뽐낼 수 있다. 


화이트 컬러 린넨 셔츠가 다소 밋밋하다면 패턴이 들어간 린넨 셔츠를 활용하는 것도 방법이다. 아티스틱한 물결 패턴이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내는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린넨 셔츠는 도회적인 느낌을 선사한다. 이와 함께 은은한 체크 패턴의 톤 다운된 네이비 슬랙스와 빈티지한 브라운 컬러의 크로스백을 함께 착용하면 포멀한 느낌의 린넨 셔츠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 캐주얼한 남자의 잇 아이템! ‘린넨 셔츠+데님 팬츠’ 스타일링


평소 캐주얼하면서 개성있는 스타일링을 선호하는 남성들은 린넨 셔츠와 함께 데님 팬츠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  화이트, 그레이, 블랙의 컬러 블록 패턴이 멋스러운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린넨 셔츠는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때 화려한 컬러와 패턴의 팬츠 보다 심플한 디자인의 데님 팬츠를 매치해 린넨 셔츠의 포인트를 더욱 올려주는 것이 팁이다.

 

좀 더 자연스럽고 편안한 느낌을 원한다면 베이직한 린넨 셔츠를 걸치는 것이 좋다. 밝은 그레이톤 컬러로 산뜻한 분위기를 더한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린넨 셔츠는 세련되고 스타일리시한 면모를 고조시킨다. 여기에 클래식한 데님 팬츠와 차가운 느낌의 실버 팔지로 스타일에 포인트를 더하고 아티스틱한 패턴의 샌들로 마무리 하면 트렌디한 훈남 패션의 정석을 선보일 수 있다. (사진=지이크 파렌하이트) 



출처 : 한국경제TV

댓글을 달아 주세요